K.will – Nonfiction (Sub Español, Hangul, Roma)

눈을 감아도 또 니가 보이고
길을 걸어도 또 너만 생각나

오늘 하루도 난 너를 빼고 나면
하나도 남는 게 없어 아무것도 없어

왜 몰랐을까 지쳐가는 널
왜 난 그 때 알지 못했을까

참 많이 너를 사랑한다
너 하나만 사랑한다
다 지나고 나면
괜찮을 줄 알았는데

왜 내 전부였단 걸 몰랐을까

한번 더 너를 안아줬다면
지금의 우린 달라졌을까

참 많이 너를 사랑한다
너 하나만 사랑한다
다 지나고 나면
괜찮을 줄 알았는데

전부 너였다 넌 사랑이었다 내게

니가 너무 보고 싶다
미치도록 보고 싶다
나 한참을 돌아
다신 없을 사랑이란 걸
왜 이제 알았을까
내일이 와도 그리운 사람

다 너였다

Leave a Reply

Close Menu